한국 청소년·청년신문

임태희 경기교육감 "청소년 정치는 외국의 경우에 적합한 것", 규탄 기자회견 열렸다

김효빈 | 2023.02.21 21:56 | 조회 189
지난 2월 7일 화요일, 경기도 교육청 앞에서 만 18세 선거권 부여에 반대하는 임태희 경기교육감 규탄 기자회견이 열렸다.

임태희 경기교육감은 2월 2일, 수원시 관사에서 주최된 간담회에서 경기도의 교육 정책에 대해 이야기하며 만 18세 선거권 부여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. 임교육감은 “초·중학교 8년제, 모병제 등과 연동해 청소년의 사회 진출을 앞당길 때나 필요한 얘기”, “고교 3학년이 투표권을 갖는 건 9월 학기에 졸업하는 외국의 경우에 적합하다”라고 말하며 만 18세 선거권 부여에 대한 반대 입장을 명확히 했다.

이에 경기청년진보당 청소년 위원회는 임교육감의 발언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. 기자회견에는 진보당, 정의당, 녹색당, 전국청소년진보연대 소명, 전교조, 청소년인권행동 아수나로와 같은 단체들이 연대하여 참여하였다.

이 자리에서 한 청소년은 "학교에서 이미 학생회장선거라는 정치 활동을 하고 있는데 어째서 학교 밖에서는 정치참여을 할 수 없는 것이냐"라고 물으며 우리 사회의 모순을 지적했다.

기자회견은 임태희 경기교육감을 강력히 비판하는 내용의 기자회견문을 낭독하며 마무리 되었다.

 [한국 청소년·청년신문 중고생기자단 김효빈]
- 본 기사의 내용은 한국 청소년·청년신문의 공식 입장이 아니며, 기자단 개인의 입장일 수 있음을 밝힙니다. -
다음글 | 다음글이 없습니다.